1300K , 텐바이텐, 바보사랑 판매중(사이트명 클릭하면 이동합니다^ㅅ^)

같은 장소에서 사진을 찍어도, B컷으로 분류되어 쓰지 않게 되는 사진이 있다.

이 사진도 그런 경우였는데, 같은 고양이가 '고양이 만나러 갑니다'란 책의

표지 사진으로까지 쓰인 반면, 이 사진은 개밥의 도토리처럼 하드 속을

굴러다니다가 어찌어찌하여 다시 눈에 들어오게 되었다. 나중에 책에 실린 사진과,

미처 싣지 못한 미공개 사진을 추가해서 '일본 고양이 여행' 폴라로이드 엽서를

만들었는데, 따로 떼어놓고 보니 또 그런대로 귀엽게 보인다.


고양이 발밑에 무심하게 채이는 저 도토리들처럼 쓸모없어 보이는 것들도

제 몸에 맞는 자리를 찾으면 예뻐 보일 수 있구나, 버려야겠다 여겼던 것도

실은  어디 한 군데 쓸모없는 것이 없구나. 고양이는 먹을 수 없는 그 열매들이 

귀찮겠지만, 도토리를 보며 뚱한 고양이 표정이 새삼 사랑스럽다.

*반려동물 진료 부가세 반대서명에 참여해주세요.

구독+  버튼으로 '길고양이 통신'을 구독해보세요~ 트위터: @catstory_kr

아래 손가락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시면 글을 쓸 때마다 큰 힘이 됩니다.
  1. BlogIcon 고양사랑
    2010.09.15 17:30

    바닥의 도토리들과 냥이의 뚱~한표정이 의외로 어울립니다..냥이는 무슨생각중일까요?^^

  2. 비비안과함께
    2010.09.15 20:18

    야가 그 신사를 힘차게 달리던 가입니까?ㅎㅎ 정면 사진으로 보니 생각보다 통통한 녀석이군요^^

  3. BlogIcon 만우절약속
    2010.09.15 21:05

    악! 통통해..귀여워요.
    고양이밥에 도토리는 고양이가 굴리며 놀겠지요?

  4. BlogIcon 쿠쿠양
    2010.09.15 21:41

    헉 저녀석..완전 제취향이네요!!+__+

  5. 소풍나온 냥
    2010.09.16 01:05

    나름 평화로워 보이네요^^

  6. 김재희
    2010.09.16 12:19

    진지한 표정으로 뭘 보고 있을까요??
    냥이들을 보면 마음이 편안해집니다..

  7. 새벽이언니
    2010.09.16 16:40

    저게 다 사료라면. 이라고 생각하고 있을까요?

★고양이 전문 출판사 야옹서가입니다. 문의사항은 catstory.kr@gmail.com로 메일 주시면 확인 후 회신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