멤버십 카드를 분실해서 재발급받은 지 한 달이 조금 넘었다.

지금 쓰는 카드 디자인은 연두색과 초록색이 섞인 바탕색에

종이비행기가 날아다니고, 한가운데 엘지텔레콤 로고가

영문으로 박혀있는 디자인인데, 무난하긴 하지만

그냥저냥 평범한 디자인 축에 속했었다.

한데 이번 달 요금 조회하느라 엘지텔레콤 사이트에 가보니

최근 수퍼맨과 원더우먼이 들어간 새 디자인으로 멤버십 카드를

교체해주는 행사를 하고 있더라. 

한번 색다른 느낌의 멤버십 카드로 교체해보고 싶다면 신청해봐도 좋을 것 같다.

따로 재발급비를 받는 것도 아니라고 하니...근데 기왕에 카드 디자인을 리뉴얼할 거라면

수퍼맨이나 원더우먼처럼 지나치게 미국적인 캐릭터보다 좀  귀여운 캐릭터면 좋았을 텐데...

요즘은 이런 멤버십 카드가 워낙 많다보니, 카드 지갑이 늘 빵빵한 상태로 다니게 되는데

통신사 멤버십 카드라면 굳이 실물 카드를 고집하기보다 모바일 카드를 적용해도 되지 않을까 싶다.

한때 KTF의 휴대폰을 사용했을 때 모바일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어서 편리했는데,

그것 때문에 한동안 휴대폰 바탕화면을 모바일 카드로 해두기도 했었으니까.  

아니면 핸드폰 고리 형식으로 조그맣게 만들어주는 것은 어떨까? 앞면에는 바코드를 달고
 
뒷면에는 핸드폰 액정닦이를 달아서^^

아이디어가 톡톡 튀는 새로운  멤버십 카드가 늘어났음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