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양이와 인간이 함께 행복할 수 있는 곳은 정말 없을까요? 섬고양이 780여 마리를 살처분으로 제거하려는 거문도 계획을 듣고, 길고양이로 유명한 일본의 작은 섬 다시로지마(田代島)가 떠올랐습니다. 다시로지마(田代島)는 인구 100여명에 불과한 섬이지만, 지속적으로 길고양이와 인간의 공존을 시행해 온 곳입니다. 섬에서 자유롭게 살아가는 길고양이들을 박해하기보다, 오히려 적극적으로 그들의 존재를 알리면서 쇠락해가는 섬을 되살리고자 한 다시로지마의 사례를 통해, 거문도 길고양이 문제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볼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다시로지마(田代島)는 도호쿠(東北) 지방 동남부에 위치한 미야기현(宮城県) 이시노마키 시(石巻市)에서 배를 타고 약 1시간 가까이 들어가는 곳에 있습니다.  총 면적 3.14평방킬로미터에 불과한 작은 섬으로 2개 마을이 있으며, 인구는 112명(2005년 인구조사자료 근거)의 아담한 섬입니다. 대부분의 주민들이 어업을 생업으로 삼고 있는데, 한국의 농어촌에서도 대개 그렇듯이, 다시로지마(田代島)에서도 주민들의 고령화가 급속히 진행되어 평균 연령이 71세에 달합니다. 

그러나 이처럼 쇠락해가는 다시로지마(田代島)를 특별하게 만들어주는 존재가 있습니다. 바로 섬에서 자유롭게 살아가는 길고양이들입니다. 이 섬에서는 예로부터 풍어(豊漁)를 기원하는 대상으로 고양이를 소중하게 여겨 왔으며, 섬의 중심에 고양이를 모시는 신사까지 마련되어 있습니다. 그만큼 고양이를 소중히 여겼기 때문에, 오늘날까지도 섬 안으로 개를 반입하는 일은 엄격히 금지되어 있습니다. 오랫동안 천적 없이 살아온 고양이들에게, 육지에서 들어온 개들이 자칫 해를 끼칠 수도 있다고 판단해서입니다. 

발랑 드러누워 망중한을 즐기는 다시로지마(田代島) 고양이.Tanaka Nobuya

  배에 매달린 부표를 장난감 삼아 노는 고양이의 모습이 유쾌하다.Tanaka Nobuya

다시로지마(田代島)에서 길고양이는 섬의 상징과도 같은 존재입니다. 특히 항구 근처에서 자유롭게 살아가는 길고양이들은 섬의 명물이라 할 수 있습니다. 어민들은 그날 거두어들인 생선 중에서 상품성이 다소 떨어지는 잡어들을 고양이에게 선뜻 나눠주고, 고양이들은 이를 자연스럽게 받아먹습니다. 그렇다고 섬 주민들이 이 고양이를 애완의 대상으로 삼는 것도 아닙니다. 무심한 듯, 같은 공간을 나눠가지면서 함께 살아갈 따름입니다.먹을것조차 구하기 힘든 각박한 환경 속에서 쫓기듯 살아가는 도시 길고양이의 현실과는 사뭇 다른 풍경입니다. 다시로지마(田代島)를 찾아온 사람들은 이처럼 섬 주민들과 길고양이가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는 모습을 보며, 도시에서 이미 사라진 시골의 인심과 푸근한 정을 느끼고, 마음을 치유받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육지와 동떨어진, 외진 곳에 있는 섬이기에 접근성이 떨어지고, 유명 관광지처럼  편의시설이 잘 갖추어진 것도 아닌, 어찌 보면 관광지로서는 적합하지 않아 보일 수도 있지만, 이 모든 불편함을 무릅쓰고도 굳이 섬을 찾는 사람들이 있는 것은, 역시 길고양이와 인간의 따뜻한 공존을 직접 두 눈으로 보고 싶기 때문입니다. 

한가롭게 그물을 손질하는 어부 앞에서 물고기를 기다리는 섬고양이들. Tanaka Nobuya

선사받은 물고기를 입에 물고, 마음에 드는 장소를 찾아가는 길고양이의 발걸음이 가볍다. Tanaka Nobuya

때문에 다시로지마(田代島)는 고양이 마니아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고 조금씩 알려졌습니다. 도시와는 떨어진 곳이기에 낚싯꾼 아니면 여름방학 철을 맞이한 청소년들의 야영장소로나 활용되는 정도였으나, 후지TV 프로그램의 인기 코너를 DVD로 제작한 'Nyanko THE MOVIE'에 다시로지마(田代島) 고양이들이 소개되면서, 섬도 전국적인 명성을 얻었습니다. 특히 다시로지마(田代島)의 유명인사 고양이인 ‘축 늘어진 귀, 잭’(たれ耳ジャック)이 주역으로 등장하여, 애묘인들의 사랑을 받게 됩니다. 젖소무늬를 가진 고양이 잭은 한쪽 귀가 항상 축 늘어져 있어서 이런 별명을 얻었다고 합니다. 섬에는 잭의 후손들로 추정되는 젖소무늬 고양이를 비롯해, 다양한 생김새의 길고양이가 살고 있습니다. 

그물 아래 한가롭게 낮잠을 자는 다시로지마(田代島)의 유명인사 '축 늘어진 귀,잭'의 모습.Tanaka Nobuya

정박된 배에 고인 물을 마시는 길고양이의 모습이 평화롭다. Tanaka Nobuya

이와 같은 노력이 결실을 맺어, 2007년 가을 미야기현 관광과에서 주최한 관광상품 공모전에서 ‘새로운 관광 아이디어’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합니다. 길고양이를 중심으로 이 섬의 특별함을 널리 알리려는 노력은 계속되어, 올해 9월 14일에는 다시로지마(田代島) 길고양이들을 찾아 떠나는 ‘축 늘어진 귀, 잭’ 탐험대가 조직되었습니다. 섬을 방문해 길고양이 사진을 찍고, 조약돌에 고양이 그림을 그려 고양이 신사에 봉납하는 행사에 '탐험대'라는 재미난 명칭을 붙인 것입니다. 출품작 중에서 금 고양이상, 은 고양이상, 동 고양이상을 뽑아, 입상자에게 민박 숙박권, 해산물, 다시로 섬 왕복 배표 등을 선물로 주기로 하는 등, 고양이섬의 특색을 살린 유머러스한 상품이 이채롭습니다. 

물론 서로 다른 문화권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에게는 각자의 사정이 있을 것입니다. 이를 다른 지역에 똑같이 대입하는 것은 불가능해 보일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가끔은 불가능할 것 같다고 생각되는 엉뚱한 발상이, 세상을 따뜻하게 변화시키기도 합니다. 그런 점에서, 인간과 길고양이가 공존하려는 노력이 헛된 꿈만은 아님을 보여주는 다시로지마(田代島)의 사례는 마음 깊이 새겨둘 만합니다. 다시로지마의 사례에서 참고할 만한 고양이섬의 원동력으로 다음의 몇 가지를 꼽아 봅니다.  

1. 역발상의 힘
 도심에서는 불청객 취급을 받는 길고양이를 미워하는 대신, 그들의 존재를 인정하고 섬의 남다른 개성으로 받아들였습니다. 인간과 길고양이의 공존을 통해 느껴지는 인정과 푸근한 인심-이러한 고향의 정서는 인위적으로 만들기 어려운 것입니다. 다시로지마(田代島)에서는 현대사회에서 점차 희박해지는 소중한 가치가 아직도 살아있음을 보여줍니다.
 
2. 전통의 새로운 계승
고양이섬과 관련된 민담, 고양이 신사 등을 미신적인 것으로 치부하고 부정할 수도 있었을 것입니다. 그러나 섬 사람들은 이것 역시 섬의 일부이자 소중한 역사로 받아들였습니다. 섬을 찾아온 아이들에게 민담을 들려주는 할머니도 계실 정도입니다. 일본 고유의 특성을 보여주는 전통문화의 가치를 부정하지 않고, 이를 현대에 계승한 점이 눈에 띄었습니다.

3. 간판 고양이의 선전
고양이로 유명한 장소를 찾아가면 대개 그 지역의 '간판 고양이'가 있습니다. ‘축 늘어진 귀, 잭’(たれ耳ジャック)도 그러한 사례 중의 하나입니다.  한쪽 귀에 장애가 있는 고양이로 치부하지 않고, 그러한 장애마저 독특한 개성으로 받아들인 점이 인상깊었습니다. 이름과 별명을 붙여줌으로써 특유의 캐릭터를 부각시켜, '그 고양이를 만나러 가고 싶다'는 마음이 들게끔 하는 것도 이 섬의 매력입니다.

그러나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상상력의 힘 아닐까요? 길고양이와 함께사는 삶은 불가능하다고 모두가 고개를 내저을 때, 이렇게 한번 해보면 어떨까? 하고 제안했던 사람들의 상상력 말이죠. 물론 그 상상력이 단순한 공상에 그치지 않고 실천으로 이어졌기 때문에 가능한 이야기가 되겠지만요. 

다음 글에서는 다시로지마를 비롯한 섬고양이들을 주로 찍어 온 일본의 블로거 다나카 노부야 씨와의 이메일 인터뷰를 통해, 섬 고양이와 인간의 공존에 대한 이야기를 좀 더 나눠보고자 합니다. 

아기 길고양이도 활짝 웃는 행복한 섬, 다시로지마(田代島) Tanaka Nobuya

* 다시로지마(田代島)의 아름다운 풍경을 이 글에 소개하도록 허락해주신 다나카 노부야(田中 伸哉, Tanaka Nobuya) 씨께 감사드립니다. 글에 쓰인 모든 사진의 저작권은 다나카 노부야 씨에게 있습니다. 

*'거문도 길고양이 프로젝트'는 한국블로그산업협회에서 후원하는 블로그 지원사업 '블로거!, 네 꿈을 펼쳐라'의 일환으로 진행됩니다.

  1. linku
    2008.10.27 11:36

    정말 가보고싶은 곳이군요 인간과 냐옹이의 평화로운 공존... 마음까지 평온하게 만드는 풍경입니다. 특히 세번째 사진에 할아버지앞에서 대기하는 냐옹이들이 눈길을 사로잡네요


  2. 2008.10.27 11:36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28 06: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감사합니다. 항상 추천리스트에서 성함 보곤 하는데, 인내심이 없다면 할 수 없는 일인 것 같아요.
      앞으로도 좋은 글 발굴해 주세요~

  3. BlogIcon 앙탈고양이
    2008.10.27 12:33

    이런게 같이 살아가는 모습이구나 싶습니다.
    모든지 죽이거나 없애는 부정적인 방법이 아니라 동물이든 식물이든 같이 살아가기위한 모습을 봤으면 좋겠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이런 모습들을 볼수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28 06: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네 누군가에게는 그저 이상에 불과한 이야기겠지만, 어딘가에서는 그런 이상이 실제로
      실현되고 있다는 것, 인간의 양해가 필요하겠지만요.

  4. =('ㅅ')=
    2008.10.27 13:09

    냥이들의 여유롭고 평화로운 모습이 보는 이마저 기분 좋게 만드네요.
    저 곳은 정말 냥이들의 천국이겠어요.
    그렇다고 사람들이 피해를 보는 것도 아니고, 오히려 이득이 될 수 있는 곳.
    우리도 그들처럼 서로가 공존하는 법을 연구해보고 그것을 실천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28 06: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고양이가 사람들을 불러들이는 곳이지요, 마네키네코로서의 역할을
      충실하게 하고 있다고 해야할까요. 앞발을 들어 사람을 불러모으는^^

  5. BlogIcon sepial
    2008.10.27 19:12

    아, 블로그 지원사업이 뜻 깊은 곳에서 이뤄지게 된 것도 축하드리고, 길고양이뿐만 아니라 모든 살아 있는 것들과 공존을 생각해보게 되기를 기원합니다.

    근데 다시로지마에선 어떻게 개체수 보존이 이루어지나요? 먹을 것이 충분한데도 수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지 않는 이유가 있는 것인지, 아니면 수가 많긴하지만, 서로 이해하고 살아가는 것인가요? 암튼 아름답습니다...^^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28 07: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네 일단은 현황 소개로 간략하게 마무리된 상태인데, 저도 현지 고양이들의 개체 수 조절이라든가,
      주민들과의 갈등은 없었는지 궁금해서 행사 진행하셨던 분께 메일을 드렸지만 답장을 못 받았습니다;;
      조만간 다른 경로로라도 알아보려고 해요.

  6. sujuku
    2008.10.28 01:13

    날씨가 추워져서 길냥이들의 겨울나기가 걱정되는 요즘.. 다시로지마는 정말 평화로워 보이네요. 마지막 통통한 아깽이의 밝은 모습이 아직 우리 길냥이들에게서는 보기 힘든 모습이라는 게 안타깝습니다..

  7. BlogIcon 호박
    2008.10.28 16:41

    사진 한장한장이 마치.. 나좀 찍어봐봐요~ 라며 냥이들이 포즈를 취해준듯 합니다^^
    완전 깜찍하고 자연스런 포즈만 잡아내셨어요~ 호박은 냥이사진 한번 찍을래면 그야말로
    하늘의 별따기던데.. 부러워용^^ 그리고 냥이들.. 정말 귀엽습니다. 잇힝~

    ps 3년전이였나요? 아니.. 2년전인가?? 다음모임때 한 테이블에 앉았었는데.. 헤헤(은근슬쩍 아는척??)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28 21: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호박님 안녕하세요, 기억하고 있습니다. 다음커뮤니케이션 블로거모임 때 뵈었죠.
      요즘 블로거뉴스에서 자주 뵙는 것 같아서 반갑습니다. 저도 분발해서 더 열심히 써야겠어요^^
      사진가 분이 고양이에 대한 애정을 갖고 사진을 찍은 것이 느껴지는 아름다운 사진들입니다.

  8. BlogIcon 디케
    2008.10.28 17:46

    인간과 동물들의 공존이 가능한 일인데 인간들의 이기심때문에 언제나 안타깝네요...일본길고양이들을 보면 우리나라의 핍박받는 길고양이들이 더 가여워집니다....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28 21: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기왕에 태어난 동안에는 고통스럽지 않도록, 살아가는 방법을 찾았으면 좋겠어요.
      그래도 몇년 전과 다르게 길고양이 중성화수술 후 방사 프로그램을 통해서 개체 수를 조절하는
      방식이 많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9. BlogIcon Tanaka Nobuya
    2008.10.28 19:54

    こんにちは!!韓国語で書き込みができず、ごめんなさい。
    写真の撮影者であり、Blog『野良猫劇場』のDONことTanakaです。
    皆さん、はじめまして!!
    日本の田代島をご紹介いただき、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
    ぼくは田代島のことを野良猫たちの楽園だと思っており、とても大好きな場所です。
    いつか、このBlogを訪れてくれている方たちが、日本にある、この島を訪れることを、こころよりお待ちしております。
    これからもよろしくお願いいたします!!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28 21: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こんにちは:-) こんなに直接コメントを残してくださって嬉しいです. おかげさまで 田代島の住民たちと 野良猫がいっしょに生きて行く姿を韓国の人々に伝えることができました. '猫'という媒介体を通じて, お互いに違う国に生きて行く人々が繋がれるということは本当に驚くべきです. 国籍は違っても, 野良猫の生命を心配する心だけは皆同じだと思います. この前にお願い致した電子メールインタビューの内容も何日後にブログにアップデートする予定です. どうも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

  10. 나비
    2008.10.28 21:00

    고양이들 표정만 봐도 얼마나 여유롭고 평안한지 알 수 있겠네요.. 고단한 삶이 묻어나는 길고양이들 사진을 보다보니 확실히 비교가 되요~ 고양이와 사람이 천적관계도 아닌데 공존하기가 그리 어려운일인지.. 이쁜 길고양이들 사진을 보는데도 마음이 답답하고 슬퍼집니다.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28 21: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저도 안타까운 마음이 듭니다. 하지만 이제는 인간의 이기심을 비난하는 대신
      인간에게서 희망을 찾아내는 일이, 앞으로 해야 할 일 같습니다.
      길고양이를 만든 것도 인간이 한 일이지만, 그들을 보듬는 것도 인간만이 할 수 있는 일이니까요.

  11. BlogIcon 베쯔니
    2008.10.28 23:48

    여기 일본방송에서도 한번 나온곳 같아요~
    귀여운 길냥이들 ~~!!

    • BlogIcon 고경원
      2008.10.29 19:59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네 후지텔레비전 방영 내용을 토대로한 DVD도 제작되고 여러 매체에도 소개되어서 유명하다고 하더군요. 고양이들 모습이 사랑스럽죠ㅡ

  12. 야옹
    2008.10.28 23:59

    사진이 너무 이쁘고 사랑스러워요 ㅠㅠ

  13. yummy
    2008.10.29 01:43

    사진 너무 좋아요! 얻어가고 싶네요.
    저런 관광지를 개발하다니 정말 놀러가고 싶어지는 걸요~

    그런데 마지막 사진은... 웃는다기보다는... 하악하는 표정 같은데^^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29 21: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고양이 마니아들이 종종 당일치기 여행으로 찾아온다고 하더군요.
      가을이 되어서 요즘은 좀 뜸할 듯하고요.
      하악이라도 눈이 반달 모양이 되어서 귀여워요~

  14. BlogIcon TISTORY
    2008.10.29 22:13

    안녕하세요, TISTORY 운영자입니다.

    티스토리에서는 지하철 무가지인 '데일리줌'에 매주 화요일마다 간단한 블로그 소개와 함께 사진을 한컷씩 소개해드리고 있습니다.
    블로그에 올라온 사진들을 보던 중 회원님의 현재 포스트에 포함된 사진이 멋있어서 소개해드리면 어떨까 합니다.
    소개해드리려고 하는 사진은 그물 아래 누워서 낮잠 자는 고양이 사진으로, 괜찮으시다면 댓글 부탁드립니다!

    데일리줌에 소개된 모습은 아래 포스트 등에서 확인하실 수 있어요.^^
    http://plustwo.tistory.com/163
    http://july.tistory.com/476

    그럼 댓글 부탁드립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좋은 사진으로 뵈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BlogIcon 야옹서가
      2008.10.30 06: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위 사진은 일본 길고양이 블로거 분께 게재를 허락받고 실은 거라서요, 제 사진이 아닙니다.
      (본문에 사진가분의 카피라이트가 있고, 글 맨 마지막에도 그런 내용이 적혀있는데요;;
      저의 다른 길고양이 사진들로는 소개하셔도 괜찮지만, 이 사진으로 들어가는 건 어렵겠네요.
      그나저나 밤늦게까지 고생하시네요;;

  15. 공장장
    2008.11.01 12:15

    어머.... 보기만해도 무지 좋네요 ㅠㅠㅠㅠ 빨리 이땅의 냥이들도 평화로운 삶을 누릴수있길.. 좋은 글 항상 감사히 보고있답니다 ^^*

  16. 리나
    2008.12.21 00:59

    좋은일 하시느라 수고가 많으세요~응원의 댓글 달고 갑니다^^

  17. 짱아
    2009.02.19 18:52

    가보고 싶네요..
    고양이도 사람이 키우면서 이렇게 온순한 성격으로 변화한 것인가요?

    그리고 다시로지마 섬의 개체수 조절 방법에 대해 아직 못들으셨는지요?
    불임수술 외에 방법이 있을까요?

    • BlogIcon 야옹서가
      2009.02.19 19: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이시노마키 시 관공서에 문의를 해봤지만 답변을 얻을 수 없었습니다.
      며칠 전에 일본에서 다시로지마 관련서가 출간되었다고 해서 주문했습니다.
      한 2주 뒤에 책이 올 텐데, 한번 보고 확인가능한 내용을 올려보려고 합니다.

  18. BlogIcon jogos de fazer bolo
    2011.09.02 16:35

    사진 한장한장이 마치.. 나좀 찍어봐봐요~ 라며 냥이들이 포즈를 취해준듯 합니다^^

★ 길고양이를 향한 따뜻한 응원 감사드려요~ 문의사항은 catstory.kr@gmail.com로 메일 주시면 확인 후 회신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