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1년간 거의 휴대폰으로만 길고양이를  찍고 있다(서울 외의 다른 지역으로 취재를 가거나 해외에서 '고양이 여행 프로젝트'를 진행할 때는 예외로 하고). 일단 회사 근처로 길고양이 골목 산책을 다닐 때는 그렇게 하고 있다. 회사에 다니기 시작하면서 늘 부피 큰 카메라를 들고 다니는 게 번거로웠던 게 가장 큰 이유지만, 한 가지 연구해보고 싶은 과제가 생겼기 때문이다. 앞으로 살면서 카메라가 없는 상황에서 고양이를 만나는 상황이 더 많을 것이다. 그럴 때 휴대폰만으로 길고양이를 제대로 포착할 수 있을까, 휴대폰으로만 찍는 사진에서 얻을 수 있는 장점은 뭐가 있을까 하는 궁금증이 생겼다. 

 

제약 조건이 있을 때 그걸 한계로 받아들이지 않고 하나의 실험 조건으로 생각해보는 일, 요즘 내게 주어진 과제 중 하나다. 회사를 다니면서 길고양이를 찍는 일도 마찬가지다. 회사를 다니기 때문에 할 수 없는 일이 있다면, 회사를 다니는 덕분에 할 수 있는 일도 있다. 대학로 고양이 산책이 그렇다. 이 근처로 회사를 다니지 않았더라면 대학로 뒤편 골목길 고양이들을 매일 만나지는 못했을 것이다. 

 

회사에서는 구내식당에서 점심이 나온다. 보통 15분 정도면 밥을 먹기 때문에 40분쯤 여유 시간이 생긴다. 취재나 다른 약속이 있는 날에는 어렵지만 그래도 '거의 매일' 고양이 산책을 다닐 수 있다. 그리 넓은 지역은 아니지만 주택가 골목 고양이부터 벽화마을 고양이, 산비탈 고양이까지 다채로운 거주 환경에서 살아가는 고양이를 만날 수 있어서 산책 시간이 지루하지 않다. 대학로 고양이들 덕분에 회사 다니는 재미가 또 하나 늘었으니 이 즐거움만큼은 놓치지 않을 생각이다. 10여 년간 이어온 종로 화단 고양이 관찰기에 이어, 새로운 프로젝트로 '대학로 고양이 관찰기'를 해봐도 좋을 것 같다. 

 


대학로 고양이 산책은 지난 가을 무렵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했으니 올해 가을까지 진행하면 만 1년이 된다. 그때까지 찍은 사진을 모아 소규모 전시를 해볼까 한다. DSLR카메라로 찍을 때와 비교하면 화소나 화질 면에서 한계가 있겠지만 인화 크기를 작은 사이즈로 한다면 문제는 없을 듯. 시원시원한 크기로 사진을 내거는 전시도 좋지만 작은 전시에서 만들 수 있는 재미난 풍경이 분명 있을 것이다. 한계를 즐겁게 받아들이자. 
첫 번째 사진 속 고양이를 보고 누군가는 갇혀있다고 생각하겠지만, 고양이는 저렇게 아무렇지 않게 빠져나오지 않나 말이다.

 

  

secret

★고양이 전문 출판사 야옹서가입니다. 문의사항은 catstory.kr@gmail.com로 메일 주시면 확인 후 회신해 드립니다.

 

스밀라가 오래간만에 옥탑방에 올라갔다. 잠결에 스밀라 꼬리가 머리맡을 스르르 스치고 지나가는 게 느껴져서

옥탑방으로 가는가 보다 했더니 반나절이 지나도록 내려오질 않고 있네. 안 쓰는 보료 방석을 쌓아놔서

등받이가 되고 좋은지 꼭 저 자리를 찾아간다. 한동안 안 가더니만 오늘은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고 싶은지... 

마감 때라 주말도 바쁘지만 뒹굴거리는 스밀라를 보고 있으면 마음이 여유롭다^^  

 

'눈고양이 스밀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단백뇨 진단  (0) 2016.02.01
20150114#스밀라통신  (0) 2015.01.14
스밀라의 재진 결과  (6) 2015.01.05
스밀라가 아파요  (1) 2015.01.02
가벼운 마음으로, 스밀라통신  (4) 2014.01.06
secret

★고양이 전문 출판사 야옹서가입니다. 문의사항은 catstory.kr@gmail.com로 메일 주시면 확인 후 회신해 드립니다.

 
알라딘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고경원ㆍ김대영ㆍ박용준 3인 사진전

<
섬마을 고양이_ 고양이 여행자의 눈으로 담은 아이노시마 사진전 >

 

전시 기간 2015. 1. 17(토)~1. 31(토)


관람 시간
월~금요일 11:00~23:00, 토ㆍ공휴일 12:00~18:00(일요일 휴무)


문의
02-308-0831,  북바이북  본점(www.bookbybook.co.kr


주소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20-10번지 북바이북

(6호선 디지털미디어시티역 9번 출구에서 직진→2층 쭈꾸미집이 

 보이는 골목에서 좌회전 →GS25 편의점 골목에서 좌회전→

 놀이터 지남→원부술집 보이는 골목에서 우회전 직진→북바이북)

 

‣ 초대의 글

제6회 고양이의 날 사진전 <고양이, 섬을 걷다>에 이은 후속 전시로

고경원ㆍ김대영ㆍ박용준의 고양이 섬 아이노시마 사진전을 엽니다.

작년 <고양이, 섬을 걷다>에 선보인 사진들이 아닌 전 작품 미공개 사진입니다.^^
고양이 사진뿐 아니라 마을과 항구 풍경, 마을에서 하나뿐인 대중식당의 인기 메뉴,

섬 전경까지 33장의 사진에 담았습니다.
일본의 고양이 섬으로 널리 알려진 아이노시마 곳곳을 눈으로 거닐며

섬 고양이와 다정하게 눈을 맞추는 시간을 누리시기 바랍니다.

 

 

 

전시 기념 이벤트!

 

북바이북에서 전시 기간 중 제6회 고양이의 날 사진집 <고양이, 섬을 걷다>를 구매한 분께

전시 작가 3명의 사진을 1장씩 담은 '파노라마 고양이 엽서 3종 세트'를 드립니다.

 

.

 

 

secret

★고양이 전문 출판사 야옹서가입니다. 문의사항은 catstory.kr@gmail.com로 메일 주시면 확인 후 회신해 드립니다.

 
알라딘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2014년 제6회 고양이의 날 기획전의 일환으로 열린 한-일 섬고양이 사진 <고양이, 섬을 걷다>에 많은 분들이 성원을 보내주셔서

후속 전시를 준비했습니다. 마침 세 명의 작가는 모두 일본의 고양이 아이노시마에 다녀온 경험이 있었기에 

이번에는 같은 공간에서 세 명이 각자 관찰한 고양이 섬의 이모저모를 보여드리고자 합니다.

총 33점의 사진이 전시되며, 작년에 제작한 한-일 섬 고양이 사진집도 함께 판매합니다.
전시 기념 이벤트로, 전시 현장에서 책을 구매한 분께는 파노라마 고양이 엽서 3종을 함께 드립니다^^

이번 전시는 1월 말까지 북바이북에서 진행했다가 이후 지역 서점을 중심으로 순회전시할 예정입니다.

고양이를 사랑하는 분들의 많은 관람 기다리겠습니다.


*상암동 북바이북 본점 찾아오시는 길

 

 

secret

★고양이 전문 출판사 야옹서가입니다. 문의사항은 catstory.kr@gmail.com로 메일 주시면 확인 후 회신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