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형: 148×188mm | 페이지: 208| 정가: 14,000| 분야: 만화 

발행일: 20191213| ISBN: 979-11-961744-7-7

 

근육질의 인면묘(人面猫) 쫑이, 귀여운 냥아치챙이-

귀염뽀짝 고양이를 그린 만화일기


고양이를 구조해 돌보다 사별했던 마음의 상처로 선뜻 고양이를 데려오지 못하던 회사원 여집사가, 쫑이와 챙이를 만나 고양이 집사로 성장해가는 과정을 유쾌하게 그린 생활툰이다. 날렵한 근육질 고양이 쫑이, 통통하고 무던한 챙이-서로 다른 성격과 몸집을 지닌 두 고양이가 선물한 일상의 기쁨뿐 아니라, 고양이가 가르쳐 준 생명의 소중함까지 되새기게 한다. 인스타그램 연재분을 새롭게 리메이크하고, 신작 17편을 더해 총 104편의 만화를 수록했다.
수록작은 4컷 만화를 기본으로 하되 6컷과 8컷 만화도 병행하고, 때로는 일러스트와 사진을 병행 편집해 쫑이와 챙이의 다채로운 모습을 전했다. 수록작 중 18편에는 동영상을 담은 큐알코드를 삽입, 두 주인공의 모습을 생생한 영상으로 만나볼 수 있다.


출판사 서평
새로운 개념의 하이퍼 리얼리즘 만화가 도래했다

채소 작가는 두 고양이의 귀여운 행동을 만화로 절묘하게 옮겨 인스타그램에서 큰 화제를 몰고 왔다. 팬들에게 하이퍼 리얼리즘 만화또는 실사(實寫)라는 찬사까지 받았을 정도다. 하이퍼 리얼리즘 회화라면 흔히 사진보다 더 사실적으로 묘사된 그림을 뜻하지만, 채소 작가의 만화를 가리킬 때는 조금 다른 의미로 사용된다. 즉 고양이 특유의 귀여운 행동을 그만큼 생생하게 포착해 만화적 화법으로 옮겼다는 뜻이다.

작가의 순간포착 능력은 움직이는 고양이를 그릴 때 명료하게 드러난다. 캣타워를 허둥지둥 뛰어 올라가는 쫑이 챙이의 뒷모습이나, 고양이가 귀여워 사진이라도 한번 찍어볼라치면 재빠르게 도망가 심령사진같은 결과물만 남는 집사의 허탈함까지 섬세하게 포착해 웃음을 준다.

근육질의 인면묘 쫑이, 무던한 챙이가 던지는 웃음폭탄
고양이는 다 새침하고 독립적인 성격인 줄 알았지만, 사람의 성격이 저마다 다르듯 고양이도 그랬다. 첫째 쫑이는 날렵한 근육질 몸매에 잽싼 동작으로 고양이다운 모습의 전형을 보여주며, 통통하고 둔한 둘째 챙이는 허당 매력으로 모두를 웃게 만든다. 다른 성격, 다른 몸집의 두 고양이의 환상 케미를 지켜보는 것 역시 이 만화의 즐거움. 하루 종일 바쁜 일상에 치이고 시달려 지친 몸으로 집에 돌아와도, 고양이가 반겨주는 집에 들어서면 모든 괴로움을 잊게 되는 신비한 경험-두 고양이가 주는 따뜻한 위로를 만화로 한껏 느낄 수 있다.

생명의 소중함을 일깨워 준 작은 스승님
초보 집사였던 작가는 남집사와 함께 쫑이, 챙이를 키우며 고양이에 대해 깊이 배워간다. 항상 바쁜 캐릭터 디자이너 여집사, 날마다 찾아오는 마감의 압박에 힘겨운 웹툰작가 남집사는 고양이가 상대적으로 손이 덜 가는 반려동물일 거라 상상했다. 그러나 그냥 놓아둬도 알아서 자라는 생명이란 없었다. 쫑이와 챙이를 키우면서, 작가는 생명을 가진 모든 존재는 늘 애정과 사람의의 손길을 필요로 한다는 것을 깨닫는다. 작가가 고양이를 돌보며 겪는 일상의 소소한 사건에 배꼽을 잡으며 공감하다가도, 문득 나는 내 고양이에게 얼마나 좋은 집사일까 돌아보게 되는, 웃기면서 순간순간 찡한 감동이 느껴지는 만화다.


저자
채소-고양이와 귀여운 모든 것들을 사랑하는 캐릭터이모티콘 디자이너. 쫑이와 챙이의 소소한 일상을 그림으로 남기고 싶어 취미로 시작한 일상 만화를 책으로 엮어 출간했습니다. 현재 기존 만화와 함께, 다른 느낌의 그림체인 4컷 만화도 인스타그램에 올리고 있습니다. (SNS: instagram.com/chae_s0_)


추천사
나만 고양이 없어.” 서글픈 마음을 랜선 집사로서 쫑이와 챙이를 보며 달랩니다. 근육남 쫑이, 포동포동한 챙이의 소소한 일상을 구경하노라면 마음이 따뜻해져요. 더불어 생명을 돌보고 책임지는 일이 얼마나 값진지 배웁니다. 귀여운 그림체와 이야기는 물론, 쫑이 챙이와 두 집사님이 처음 만나서 함께 살며 쌓아가는 관계에 대한 메시지가 돋보이는 귀염뽀짝 쫑챙툰추천합니다. 심장 부여잡고 보세요! ‘심쿵사할지도 몰라요~ -몽냥(몽냥툰, 인스타그램으로 웹툰 작가되기작가)

처음부터 끝까지 미소를 머금고 읽은 쫑챙툰. 반려묘와 함께하시는 분은 당연히, 그렇지 않은 분들도 고양이라는 생명체의 사랑스러움에 푹 빠질 수 있는 책입니다. 두 집사, 그리고 너무나도 사랑스러운 쫑이 챙이와의 이야기로 따느껴보시길 바랍니다.

-싕싕(싕냥툰작가

★고양이 전문 출판사 야옹서가입니다. 문의사항은 catstory.kr@gmail.com로 메일 주시면 확인 후 회신해 드립니다.